태터데스크 관리자

도움말
닫기
적용하기   첫페이지 만들기

태터데스크 메시지

저장하였습니다.
파워포인트 디자인과 사람
파워포인트, PPT/디자인 갤러리  I  2014.11.05 10:14
 
프레젠테이션에서 사람이라는 오브젝트는 다양한 역할로 등장합니다.
콘텐츠의 주인공이나 주체, 청중, 소비자 또는 생산자, 계급 등등으로 말이죠.
일인다역의 역할을 충실히 수행하는 오브젝트는 그래서 쓰임새가 아주 많습니다.




사람과 계단은 서로 잘 어울리는 오브젝트입니다.
단계를 하나씩 밟고 올라가거나 내려오는 그림이 연상되기 때문입니다.
보편적인 경험을 토대로 슬라이드를 구상하는 것은 아주 좋은 방법입니다.




다양한 주제가 한 사람에게 집중되고 있네요.
수렴형이나 발산형 다이어그램은 치우침 없이 슬라이드 가운데에 위치하는 것이 좋습니다.
시각적인 균형은 집중도를 높여줍니다.




갑자기 빨간색이 등장하였습니다.
뭔가 좀 불안한 느낌이 들지 않나요?
빨간색은 금지, 금기, 두려움의 색입니다.




말풍선과 사람도 서로 잘 어울리는 오브젝트입니다.
일종의 만화적인 표현이라고 할 수 있죠.
프레젠테이션에서 직관적인 표현은 아주 중요합니다.




작은 사람들이 아주 많이 등장했네요.
특정 오브젝트로 만든 막대형 차트는 이질감 없이 주제와 잘 어울립니다.




강조하고 싶은 단 하나의 주제.
군더더기 없이 깔끔하게, 하나의 슬라이드를 통째로, 과감하게.
주제가 중요한 슬라이드에서 사람은 한 발짝 뒤로 물러섭니다.




또 다른 수렴형 슬라이드입니다.
움직임을 암시하는 보조 이미지가 콘텐츠의 이해를 돕습니다.
균형 잡힌 무게 배분이 집중도를 높여줍니다.




슬라이드는 대등한 세 주제를 설명합니다.
사람은 어디 있을까요?
일부만 보이는 세 개의 오브젝트가 궁금증을 만들어냅니다.




다음 슬라이드에서 이야기는 계속 이어집니다.
기둥의 높이를 통해 주제의 우선 순위를 직관적으로 이해할 수 있는,
변형된 막대형 차트가 오브젝트의 정체였네요.





디자인 갤러리는 파워포인트로 만든 슬라이드 디자인을 소개하는 코너입니다.
글에 대한 문의는 코멘트나 메일을 이용해주세요.



전상오 Jeonsango
마이크로소프트 파워포인트 MVP
jeonsango@tistory.com



신고


저작자 : 전상오™
전상오 공작실의 모든 콘텐츠는 블로그 운영자에게 저작권이 있습니다.
무단 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.

티스토리 툴바